부활주일 앞두고 사랑의 쌀 전달 – CBS 노컷뉴스

 http://bs.local.cbs.co.kr/Nocut/Show.asp?LocalCD=10201020&NewsCD=17823… [891]

 

부활절을 맞아 고유가와 경제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려운 이웃에 사랑의 쌀이 전달됐다.

부산성시화운동본부는 지난 21일 홈플러스 해운대점에서 부산의 미자립교회와 기관 등 3백여 곳에 10kg의 쌀 5천여 포대 1억2천만원 상당을 전달했다.

부산성시화운동본부장 최홍준 목사는 “초대교회가 나눔을 통해 하나되고 능력을 발휘했듯이 사랑의 쌀은 대형교회가 지원하고 작은교회가 직접 찾아가서 돕는 현대판 초대교회의 모습”이라고 말했다.

2년 전부터 부산시 남구 용호동에서 개척교회를 하고 있다는 천우석 목사(미래로교회)는 “개척교회의 가장 큰 어려움은 재정적인 어려움인데 쌀과 반찬은 전도의 귀한 도구”라며 “사랑의 쌀은 지역 내 무의탁노인과 소년소녀가장을 섬기는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특히 이날 행사는 연말에만 몰려있는 이웃돕기 관행을 타파하고, 부활절의 소망을 전달하는 맞춤형 지원방식으로 큰 호응을 얻었다.

매년 진행되는 사랑의 쌀 나눔 행사는 부산성시화운동본부와 지역교회 그리고 개인 독지가의 후원으로 이뤄지고 있다.

Posted in 뉴스 and tagged ,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